:: 경맥53 - 경북 중고 53회 동기회 Vol.2 ::
   
     

제목: '진심으로 한다고 전해달라'
이름: 채광수


등록일: 2007-03-27 08:56
조회수: 1125 / 추천수: 89



노대통령 `김정일에 `진심` 전해달라`


국빈만찬장서 駐쿠웨이트 北대사와 조우 노무현(盧武鉉) 대통령은 26일 허종 쿠웨이트 주재 북한대사에게 "가시거든 전해주세요. 진심으로 한다"고 말했다.

쿠웨이트를 국빈방문중인 노 대통령은 이날 저녁(한국시간 27일 새벽) 사바 알 아흐메드 쿠웨이트 국왕이 주최한 국빈만찬 시작 전 아시아지역 대사들의 인사를 받는 차례에서 허 대사와 인사를 나누던 중 이같이 당부했다고 참석자들이 전했다.

앞서 노 대통령은 허 대사가 "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대사입니다"라고 자신을 소개하자 "반갑습니다"라며 왼손으로 허 대사의 오른팔을 감싸듯 잡은 채 악수를 했다.

노 대통령이 매우 진지한 표정을 지으면서 낮은 목소리로 "진심으로 한다"고 말하자 허 대사는 노 대통령의 두 손을 잡은 채 "감사합니다. 성과를 바란다"고 말하고 자리를 떴다.

청와대 대변인인 윤승용(尹勝容) 홍보수석은 '진심으로 한다고 전해달라'는 노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"우리가 진심으로 남북관계와 대북정책을 다루고 있다는 점을 김정일(金正日) 국방위원장 등 북한 지도부에 전해달라고 한 것"이라고 설명했다.

윤 수석은 이어 "노 대통령은 허 대사가 만찬에 참석한다는 사실을 만찬 시작 1시간 전쯤에 알았다"며 "허 대사가 만찬 대기실에서 기다리고 있는 것을 우리 경제인들이 봤고, 이는 만찬 전에 대통령에게 보고됐다"고 말했다.

통상 국빈만찬에는 그 나라에 주재하는 외교사절을 초청하는 것이 관례이며, 노 대통령은 2005년 9월 멕시코 국빈방문 때도 국빈만찬장에서 서재명 북한 대사와 만나 환담한 적이 있다. (쿠웨이트=연합뉴스)
-추천하기     -목록보기  
채광수
노 대통령은 허 대사가 만찬에 참석한다는 사실을 만찬 시작 1시간 전쯤에 알았다

???????
2007-03-27
10:43:24
qorxodud
꼴갑떨고 있네.....
국민에게나 진심으로 일하지...................에이 xx 없어서.
2007-03-27
11:01:54
의견(코멘트)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. 이유: 권한이 없는 회원레벨
-추천하기   -목록보기  
△ 이전글: 내 남편을 찾아 주세요! [1]
▽ 다음글: 래리 플린트의 명언 : A woman's vagina has as much personality as her face
관련글 목록
글쓴이 제목 등록일 추천 조회
채광수
 '진심으로 한다고 전해달라'  2
2007-03-27 89 1125
채광수
   [re] 대통령 또 외국에 나가 소란 일으켜
2007-03-27 81 910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DQ'Style